한국프랜차이즈協, 국내 최대 창업박람회 ‘IFS 프랜차이즈서울’ 11.26~28로 연기

페이지 정보

작성자 대외협력팀 작성일2020-09-22 조회152회

첨부파일 :

첨부파일

본문

참가사·참관객 안전과 적체된 창업 수요 고려동기간 코엑스 푸드위크와 시너지 창출 기대


574bb2fb8ab61c0d126edbb0b4215bc1_1600678226_53.jpg
 

최근 코로나19 확산 우려가 다시 커지는 가운데, 한국프랜차이즈산업협회(회장 정현식·이하 협회)가 내달 개최 예정이던 ‘2020 제49회 IFS 프랜차이즈서울’ 박람회를 11월 26일(목)~28일(토)로 최종 연기했다. 


협회는 22일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가 시행되는 등 전국민이 코로나19 방지에 동참하고 있으며, 정상 개최시 참가사 관계자들과 예비 창업자들의 건강이 우려되는 상황”이라면서 “주최사(협회)와 주관사(코엑스·리드엑시비션스코리아)가 참여하는 박람회 운영위원회(3개사)에서 최종적으로 연기 방침을 결정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기존 10월 8일~10일 개최될 예정이었던 ‘2020 제49회 IFS 프랜차이즈서울’은 11월 마지막주에 개최될 예정이다. 특히 같은 기간 프랜차이즈 창업과 밀접한 국내 최대 식품 전시회 ‘코엑스 푸드위크’(11.25~28)가 동 전시장에서 개최돼, 참관객들이 더욱 편리하게 ‘원스톱 창업 쇼핑’을 즐길 수 있는 시너지 효과가 전망된다. 


협회는 “올해 코로나19로 자영업자들이 큰 어려움을 겪으면서 안전한 프랜차이즈 창업에 대한 수요가 크게 적체돼 있지만, 전시회, 설명회 등 정보 수집 채널이 모두 위축돼 깜깜이 창업이 우려되는 상황”이라면서 “막중한 책임감을 갖고 만전을 기해 코로나19 시대에 걸맞는 안전한 창업과 ‘착한 프랜차이즈’ 등 우수 기업들의 사업을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IFS 프랜차이즈서울’은 협회가 주최하고 코엑스·리드엑시비션스코리아가 주관하며, 산업통상자원부·공정거래위원회·중소벤처기업부·농림축산식품부·식품의약품안전처·특허청(예정) 등 정부 부처들이 후원하는 국내 최대 규모의 프랜차이즈 창업 박람회다. 


또 협회는 11월 12~14일 부산 벡스코 제1전시장에서 협회 중앙회와 부산울산경남지회(지회장 남구만·이하 부울경지회)가 주최하는 부울경 지역 최대의 창업 박람회 <IFS 프랜차이즈부산> 참가사도 모집 중이다. 


협회 박람회 연속 참가시 5~10%의 추가 할인이 제공되며, 협회 회원사는 박람회 종료 후 부스 임차비의 10%를 환급받을 수 있다. 참가 문의는 협회 중앙회 박람회사업팀(02-3471-8135~8 내선 3) 및 협회 부울경지회(051-761-2066), 또는 IFS 프랜차이즈서울·부산 사무국(02-561-6172)으로 하면 된다.


- 사진 첨부 - 

- 끝 -

궁금하신 점이 있으신가요?

한국프랜차이즈산업협회 관련 궁금하신 점이 있으시면 언제든지 연락주세요!

문의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