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프랜차이즈산업협회-식약처, ‘식품안전관리 강화’ MOU 체결

페이지 정보

작성자 대외협력팀 작성일2018-06-11 조회176회

첨부파일 :

첨부파일

본문

자율 위생안전 관리, 음식문화 개선 상호협력외식 프랜차이즈 업계 위생수준 향상 도모




5c9d8a4b8d92a3e61fb36d794b53b104_1528705861_04.jpg
(왼쪽부터) 류영진 식품의약품안전처장과 박기영 한국프랜차이즈산업협회장
 


한국프랜차이즈산업협회(회장 박기영·이하 협회)가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류영진·이하 식약처)와 함께 외식 프랜차이즈 업계의 위생 수준을 향상하기 위한 자율 위생안전 관리를 대폭 강화한다.

 

협회는 11일 충북 청주시 식약처 본부에서 식약처와 업무협약(MOU)을 체결하고 외식 프랜차이즈 업계의 식품안전관리 강화와 음식문화 개선을 위해 상호협력할 것을 다짐했다.

 

이번 협약은 1인 가구와 맞벌이 부부가 증가하면서 외식 프랜차이즈 가맹점이 201510만여 개에서 201711만여 개로(증가율 5.0%) 늘어나는 등 외식 산업이 지속적으로 성장함에 따라 업계의 자발적인 식품안전관리의 필요성이 높아진 데에 따른 것이다.

 

협약식에는 류영진 식품의약품안전처장, 윤형주 식품안전정책국장과 박기영 한국프랜차이즈산업협회장, 이병억 명예회장, 이용재 상임부회장, 전명일 해마로푸드서비스대표이사 등이 참석했다.


5c9d8a4b8d92a3e61fb36d794b53b104_1528705257_91.jpg

 류영진 식품의약품안전처장


류영진 처장은 유통식품 안전관리 강화의 일환으로 프랜차이즈 업체에 대한 지도 점검을 강화하고 식품안전관련 자료를 제공 및 교육하여 지원하겠다면서 협회와 업체에서도 자율적으로 관리를 잘 해 준다면 소비자들이 믿고 신뢰하는 효과가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5c9d8a4b8d92a3e61fb36d794b53b104_1528705259_3.jpg

박기영 한국프랜차이즈산업협회장


박기영 회장은 국민들의 식품위생에 대한 눈높이는 그 어느 때보다도 높아져 있으며 철저한 위생관리는 업체와 국민들 모두에게 좋은 일이라면서 식품안전사고의 예방은 사후 단속보다 사전 예방이 더욱 중요한 만큼 우리 협회는 식약처와 긴밀한 공조 체제를 갖추고 업계 스스로 식품안전의 수준을 한 단계 높이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화답했다.


향후 협회는 식약처와 긴밀한 협조 하에 회원사 등을 대상으로 이물 혼입 방지, 보관기준 준수 등을 위한 자율 위생 관리를 강화하고 ·나트륨 줄이기 등 음식문화 개선 위해식품의 신속회수를 적극 추진해 나간다. 

 

또한 식약처는 자율위생관리 매뉴얼, 식품안전 관련 정보, 위생 강사 등을 지원하며, 협회는 이를 바탕으로 회원사와 소비자들을 대상으로 하는 식품안전 교육 및 홍보 사업을 적극 전개한다.


5c9d8a4b8d92a3e61fb36d794b53b104_1528705500_21.jpg

 (왼쪽부터) 이덕우 사무국장, 염규석 부회장, 조윤성 협회장(이상 한국편의점산업협회), 류영진 식품의약품안전처장, 박기영 협회장, 이병억 명예회장, 이용재 상임부회장, 임영태 사무총장(이상 한국프랜차이즈산업협회)


- 사진 첨부 -

- -




궁금하신 점이 있으신가요?

한국프랜차이즈산업협회 관련 궁금하신 점이 있으시면 언제든지 연락주세요!

문의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