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프랜차이즈協-㈜지유, 라이브커머스 등 업계 비대면 사업 지원 MOU

페이지 정보

작성자 대외협력팀 작성일2021-02-03 조회111회

첨부파일 :

첨부파일

본문

프랜차이즈 업계 코로나19 위기 극복 위해 영상 제작·송출, 제품 판매, 마케팅 종합 지원



d860bda9b458159e298795b006c54ee4_1612323261_42.jpg
박호진 한국프랜차이즈산업협회 사무총장(왼쪽)과 김민성 (주)지유 대표


 

프랜차이즈 업계가 가정간편식(HMR), 밀키트 등 비대면 제품 판매를 통해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모색하는 가운데, 한국프랜차이즈산업협회(회장 정현식·이하 협회)가 라이브커머스 등 비대면 판로 개척과 판매 활성화를 지원한다.

 

협회는 3일 서울 강서구 SBA 국제유통센터 ‘S-Live 스튜디오에서 글로벌 라이브커머스 전문기업 지유아이엔씨(대표 김민성·이하 지유)<프랜차이즈 판로 지원 및 비대면 협력사업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라이브커머스는 판매사가 스트리밍 방송을 통해 소비자와 쌍방향으로 소통하고 상품을 소개·판매하는 온라인 유통 채널로 지난해 시장규모가 3조원에 달한다. 전세계적으로 모바일에 익숙한 MZ세대(밀레니얼 세대와 Z세대)에 소통의 재미와 쇼핑이 결합된 새로운 소비 문화로 자리잡고 있으며, 내년에 시장 규모가 6조원대 이상으로 급성장할 것으로 전망된다.

 

협회와 지유는 비대면 판매용 제품을 보유한 프랜차이즈 기업들의 참여 신청을 받고, 영상 제작, 방송 송출과 연계된 제품 판매까지 선정된 기업이 라이브커머스로 제품을 판매하는 전 과정을 무료로 지원한다.

 

또 제품과 관련된 온라인 마케팅도 함께 지원하며, 특히 기업들이 제작 영상을 2차로 별도 채널에서 다시 활용할 수 있도록 해 제품 판로 개척과 마케팅에 어려움을 겪는 기업들을 다양한 방식으로 지원할 예정이다.

 

협회 관계자는 프랜차이즈 업계가 최근 HMR, 밀키트 등 판매용 제품 출시에 뛰어들고 있으나 여력이 부족한 영세·중소기업이 많아 과포화된 시장에서 어려움을 겪고 있다면서 코로나19 유행 장기화로 프랜차이즈 업계에도 비대면 판매가 필수가 된 만큼 라이브커머스, 온라인 마케팅 등 업계의 비대면 사업활동을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 사진 첨부 -

- -

궁금하신 점이 있으신가요?

한국프랜차이즈산업협회 관련 궁금하신 점이 있으시면 언제든지 연락주세요!

문의하기